졸전로고A.png
부리 썸네일_대지 1 사본.jpg

​라이딩하다  Ride a bicycle

이 석 빈 

라이딩하다는 자전거와 부산의 뛰어난 관광요소들을 결합하여 시민들의 자전거 이용을 활성화하고 자전거 관광지로서 부산의 가치를 높이고자 기획 및 디자인된 프로젝트이다.

최근 자전거 타기는 건강뿐 아니라 환경까지 개선해 지속가능성 측면에서 주목받고 있다. 또한 자전거는 사람들에게 친숙한 이동수단이자 삶에 활력을 일으키는 하나의 취미 또는 힐링의 수단이 되기도 해 더욱 그 가치가 크다.

이러한 이점을 부산의 뛰어난 관광요소들과 결합해 본 프로젝트를 기획하였고 이를 통해 시민들의 자전거 이용을 활성화하고 자전거 관광지로서 부산의 가치를 높이고자 한다.

​광고디자인프로젝트

Advertisement Design Project

​벨로, 부산 자전거페스티벌

시그니처_대지 1 사본 3.jpg

부산 자전거 페스티벌 VELLO BUSAN은 Hello(안녕) + Velo(자전거) + Busan(부산)의 합성어로 ‘안녕, 자전거 그리고 부산’이라는 뜻의 이름입니다.

 

VELLO BUSAN은 부산에서의 자전거 관광과 시민들의 자전거 이용을 장려하고 자전거를 통한 힐링과 즐거움을 함께 공유하자는 취지의 페스티벌입니다. 이를 통해 깨끗하고 건강한 사회, 시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것을 목표로합니다.

그리드시스템_대지 1 사본.png
메인컬러_대지 1 사본.png

​홍보 포스터

이석빈_포스터_네온(웹).jpg
이석빈_포스터_흰(웹).jpg
이석빈_포스터_청(웹)jpg.jpg
이석빈_포스터_흰(웹).jpg

​가로등 배너

가로등일러스트-01.png
이석빈_배너_왼쪽(웹).jpg
이석빈_배너_오른쪽(웹).jpg
버스쉘터(웹)_이석빈.jpg
이석빈_배너(웹).jpg

​그래픽디자인프로젝트

Graphic Design Project

​자전거 타는 부산 갈매기 '부리'

부산 자전거길의 정체성을 표현하거나 대중과의 공감대 형성을 위한 매개체 역할을 위해 제작된 ‘부리’는  갈매기, 자전거, 사투리 총 3개의 키워드를 바탕으로 디자인 되었으며 특히 부산지역의 사투리를 사용하여 대외적으로도 부산의 캐릭터임을 인지할 수 있게하고, 더불어 부산의 자전거길을 홍보할 수 있는 캐릭터로 제작하였다.

​디테일 뷰

이석빈_캐릭터디테일뷰(웹)-03.png

패턴 A

이석빈_패턴A(웹)_대지 1 사본.jpg

패턴 B

이석빈_패턴B(웹)_대지 1.jpg

부리 캐릭터 굿즈

캐릭터 ‘부리’와 패턴을 활용하여 제작된 굿즈다. ‘부리’와 부산사투리를 활용한 사투리엽서는 엽서 뒷면에 표준말을 함께 표기하여 부산사투리를 모르는 소비자 또한 의미를 알 수 있도록 디자인하였다. 그리고 자전거 타는 모습의 부리를 보틀과 패키지에 적용하여 디자인하였으며 특히 패키지의 경우 패키지를 함께 놓았을때 부리의 모습이 이어지거나 반복되는 재미를 더했다.

이석빈_굿즈(전.jpg
이석빈_굿즈(ᄑ.jpg
이석빈_굿즈(.jpg
이석빈_굿즈(핀.jpg

​편집디자인프로젝트

Editorial Design Project

부산 자전거길 리플렛

주로 관광, 맛집, 카페, 정비 등의 정보들을 다루고 있으며 지하철 노선도와 함께 구성하여 위치를 파악하기 용이하게하고 각 단별로 자전거길의 거리를 표기하였다. 리플렛 뒷면에는 부산자전거길 전체 지도와 각 자전거길 개요와 관광, 맛집, 카페, 정비의 상세 정보들을 다루고 있다. 특히 QR코드를 활용하여 휴대폰과 간편하게 연동할 수 있도록 디자인하였다.

뉴미디어디자인프로젝트

New-Media Design Project

벨로, 부산 홍보 영상

벨로, 부산의 마스코트 캐릭터 ‘부리’를 활용한 모션그래픽이다. 자전거를 타는 ‘부리’의 모습을 모션화하고 뒷 배경으로 부산의 랜드마크들이 지나가면서 부산을 달리고 있음을 인지할 수 있도록 하였다. 이를 통해 부산을 라이딩하는 페스티벌 ‘벨로,부산’을 표현하고자 하였다.